국내 대표 공유오피스 기업 패스트파이브, 업계 최초 직장어린이집 공식 개원

-

사업체 부담 비용 전액 패스트파이브 부담
기업 고객 대상 다양한 서비스 제공하는 플랫폼 회사 도약의 일환

국내 대표 공유오피스 패스트파이브가 업계 최초로 서울 강남 역삼동에 공동직장어린이집인 ‘다람 패스트파이브 공동직장 어린이집’을 공식 개원했다고 19일 밝혔다.

패스트파이브 공동직장어린이집은 패스트파이브의 많은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 비즈니스 플랫폼 회사로 도약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설립됐다. 패스트파이브 멤버들은 패스트파이브에 입주하는 것만으로 중소규모 업체에서는 누리기 힘든 복지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패스트파이브는 작년 2018년 가을부터 어린이집 설립을 기획했으며, 2년여 동안 체계적으로 준비해왔다. 입주 멤버들을 대상으로 개최한 두 차례의 간담회에서 나온 실제 의견을 반영해 기존 공동직장어린이집과는 차별화된 환경과 혜택을 제공한다.

패스트파이브 공동직장어린이집은 한솔어린이재단에게 위탁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며, 일반 어린이집 대비 2배 규모, 국공립 어린이집 대비 1.5배 규모의 운영 예산을 편성했다. 이 비용 중 사업체가 부담해야 하는 부분을 전액 패스트파이브가 부담하는 것이 주요 특징이다.

또한, 교사 대 아동 비율이 1명 대 5명으로 낮아 아동 별 세심한 보육 및 교육이 가능하며, 워킹부부들을 위해 일반 어린이집과 달리 12시간동안 운영된다. 차별화된 보육공간을 위해 패스트파이브 디자이너가 직접 공간 디자인 컨셉을 잡고, 모든 시공 단계를 내부에서 관리했다.

패스트파이브 공동직장어린이집 학부모이자 패스트파이브 논현점의 김혜미, 이현우 멤버는 “패스트파이브에 입점한 회사에 다니는 것만으로 가장 절실했던 직장어린이집 혜택을 받을 수 있어 만족스럽다”며 “공유오피스를 고려하는 워킹 부부들에게 자신 있게 패스트파이브를 추천하고 있다”고 말했다.  

패스트파이브 김대일 대표는 “1만 5천여명의 패스트파이브 멤버들에게 공유오피스 최초로 육아와 관련된 혜택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플랫폼 회사로서의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패스트파이브 멤버만이 누릴 수 있는 다양한 전략과 서비스를 기획하고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에서 2015년 처음으로 공유오피스 비즈니스를 시작한 패스트파이브는 국내 시장의 리더로서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해 나가고 있다. 2015년 설립 이후 매년 2~3배의 매출 고속 성장을 기록, 2019년에는 전년 대비 2배 이상 성장해 425억 매출을 기록했다. 전사 기준 영업현금흐름(EBITDA) 또한 2018년 8.4억에서 2019년 31억을 기록했다. 올해 패스트파이브는 사무공간을 통해 유치한 많은 기업 고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추가 서비스들을 제공하는 기업 비즈니스 플랫폼 회사로서의 진화를 계획하고 있다.

패스트파이브
국내 대표 공유 오피스 패스트파이브입니다.

다른 게시물

패스트파이브, 입주 전후 공실률 변화 및 부동산 가치 상승 사례 공개

건물주들과의 파트너십 통해 공실 해소, 부동산 가치 상승효과 만들어내 부동산의 가치는 컨텐츠와 서비스를 통해 변화할 수 있다는 사례 보여줘

코로나가 변화시킨 사무공간 트렌드

코로나가 끝나지 않고 있습니다. 이쯤이면 마무리되지 않을까 싶었지만 다시 유행이 돌면서 어쩌면 이 상황이 뉴노멀(New Normal)일지에...

스타벅스와 경쟁하는 공유오피스, 패스트파이브

스타벅스는 이미 단순한 커피전문점을 넘어선지 오래입니다. 커피 회사라고 하기에는 공간을 기반으로, 커피를 매개로 만들어진 고객 행태가 오프라인...

패스트파이브, 기업 교육과 채용 연계 통해 패스트캠퍼스와의 시너지 확대

4주 만에 17개 기업이 패스트캠퍼스 기업 교육 서비스 사용 매년 500여명의 디지털 인재를 2,000여개의...

패스트파이브, ‘2020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김대일 패스트파이브 대표(오른쪽)가 고용노동부 주관 ‘2020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인증식에서 정세균 국무총리와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카테고리